기록

기록

삼선동 마을에 있는 알림 게시판이다.
성곽마을을 떠나는 사람들
카페 성곽마루 입구 부분의 사각 모양 간판이다.
좁은 골목 사이로 이어진 집들
햇빛이 방향이 계단을 비추고 있어서 밝음이 강조된다.
이 집은 지붕공사가 필요한 것으로 보인다. 이를 대변한 듯 114-5번지 집 문에 지붕개량 전문업체 홍보스티커가 부착되어 있다. 그 외도 지붕공사가 필요해보이는 집들이 많다.
삼선공원 바닥에 그려진 어린이를 위한 놀이길
장수마을의 할머니들이 쉬어가는 쉼터
정각사 내부에 있는 절 탑을 찍은 사진이다.
초록색 문과 빨간색 꽃이 조화롭다
우편함에 기대어져 있는 빗자루의 모습이다.
좁은 삼선교로 10마길
삼선동 마을 무단투기 금지 경고문 아래 보란듯이 놓여있는 쓰레기
정각사로 가는 계단
369마을의 중심인 '성곽마루' 카페에서 보이는 경치이다. 주택과 아파트의 경계가 모호해 보인다.
삼선 3구역 골목에서 본 관리되지 않는 비어있는 집이다.
서울에 흔치 않은 성곽마을의 모습을 풍경으로 담고자 함.
쓰레기 무단투기 경고문 바로 뒤에 버려져 있는 쓰레기들.
삼선동 어느 골목에 붙어있는 강아지 주인에게 알리는 경고문이다.
담벼락의 구멍 만으로 삼선동의 전경을 담아내지는 못했다.
총무당 옆에 위치하고 있는 햇살놀이터라는 공간에 표지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