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록

기록

철문 위로 마트 전단지와 피자 광고지가 붙어있다.
루이비통 문양의 검정 대문에 부착물 금지 경고문이 붙여져있다. 우편함엔 마트 전단지가 들어가있다.
대문 앞엔 광고문 부착금지라고 적혀있지만 마트 전단지가 대문에 껴있다.
비슷하게 생긴 대문에 마트 광고지가 꽂혀있다.
그물망같이 생긴 대문이다.
철제로 된 듯한 파란색의 문이 있다. 그 위에 전단지들이 많이 붙였다 떼어진 듯한 모습이 보인다.
벽돌로 아치형 기둥을 만들고 그 아래에 철제의 대문이 보인다. 문 위로 하얀색 계단도 인상적이다. 집을 계속 고쳐나가는 듯 하다.
문 앞에 주차를 하지 말아달라는 글을 적은 종이가 붙어있다.
나무 문으로 만든 대문 앞에 십자가가 달려있다.
집 앞 대문에 빈 집이라 쓰여진 종이가 붙어 있다.
대문과 작은 문 옆에 있는 화분
삼선동 1가에 위치한 나무로 지은 집
삼선동 1가에 위치한 집의 대문 옆에 가지런히 놓여있는 화분들
개성있는 대문들과 그 사이에 있는 작은 문
넓은 대문 앞을 차지하고 있는 종이 박스들
대문 위에 각각 다른 크기의 붉은 고무대야 화분을 올려둔 모습
아래쪽에서 바라본 태극기 달린 대문과 담벼락
한성 성곽마을을 돌아다니면서 처음 관찰한 택배 모습이다.
처음 촬영 당시에는 계단에 아무것도 없었지만 시간이 지난 후 계단 한층한층에는 화분이 놓여졌다.
부적 두개가 붙어 있는 대문
한 쪽짜리 대문과 배관에 달아놓은 화분
고무대야로 만든 화분과 일반 화분에서 식물을 기르고 있는 모습이다.
집으로 향하는 계단이다. 대문 옆에는 명패가 달려있다.
하늘색으로 깔맞춤한 대문과 우편함
한 기둥을 사이에 두고 이웃하고 있는 두 대문이다.
그동안 본 대문은 대부분 두개의 문이 붙어 있는 모습이었는데 이 집은 한 개의 문으로 되어 있다.
초록색으로 깔맞춤한 대문과 우편함 그 위로는 계단 한층한층마다 놓여 있는 화분이 보인다.
담벽 위에 위치한 초록색 집과 그곳에 오르기 위한 핸드레일과 계단이 있다.
나무로 만들어진 문의 전체적인 분위기가 한옥을 연상시킨다.
붉은 벽돌 기둥 사이에 있는 대문이다. 대문 위쪽에는 매직으로 주소와 이름을 적어둔 흔적도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