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록

기록

암문을 삼선마을이 담기게 편집한 것이다.
딜라이브를 홍보하기 위해 나온 직원이 탄 자동차이다.
k할인마트 홍보전단지이다.
화단의 한쪽 이 무너져 내려 있다. 깔데가가 사고를 막으려 했지만 실패 했나 보다.
따뜻하고 아늑한 느낌을 주는 골목길
멀리 있는 불빛이 그곳에도 길이 있다는 것을 알려주려는 것 같다.
밤이지만 깜깜하지 않은 정각사 옆의 계단
비 내리는 밤, 정각사 옆 작은 골목을 밝히는 빛
깜깜한 밤, 오르막길 골목의 위에서 불빛이 반겨주고 있다.
바깥에서 본 성곽 옆 골목의 모습이다.
밝은 낮의 골목 사이로 마을의 모습이 보인다.
성곽마루가 보이는 넓은 골목길
빛이 비춰지고 있지만 계단의 밑은 어두워 보인다.
낮과는 다른 분위기의 계단